광고

태권도원에 들어선 또 하나의 즐거움! 태권도 복합체험시설‘플레이원’정식 오픈 운영

- 2개월 시범운영을 통해 현장 만족감 검증 -

양재곤 | 기사입력 2022/07/11 [15:16]

태권도원에 들어선 또 하나의 즐거움! 태권도 복합체험시설‘플레이원’정식 오픈 운영

- 2개월 시범운영을 통해 현장 만족감 검증 -

양재곤 | 입력 : 2022/07/11 [15:16]

태권도원에 들어선 또 하나의 즐거움! 태권도 복합체험시설‘플레이원’정식 오픈 운영

- 2개월 시범운영을 통해 현장 만족감 검증 -

 

▲ 플레이원을 즐기는 고객들 1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오응환, 이하 재단)이 운영하는 태권도성지인 태권도원 내 태권도 복합체험시설인 ‘플레이원(Playwon)’이 7월 12일부터 정식 개장으로 고객을 맞이할 예정이다. 

 

플레이원은 국내 유일의 태권도 동작을 기반으로 조성된 놀이시설로 16개의 태권도 동작을 응용한 초급, 중급, 고급코스로 이루어져 있다. 특히 동시에 2명이 경쟁하며 스피드를 겨룰 수 있도록 센서장비를 통해 본인의 기록을 확인할 수 있어 방문객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정식 개장을 기념해 7월 12일~22일까지는 이용요금 50%이 이벤트를 진행하며 7월 23일부터 정상 요금으로 운영된다. 정상 요금은 18세 이하 청소년은 4,000원, 성인은 5,000원, 2인 가족권은 8,000원으로 당일 이용횟수에 따라 할인된 금액으로 이용이 가능하며 단체는 20인이상 별도요금으로 운영된다. 

 

또한 방학을 맞아 8월말까지는 매일 운영(월요일 휴관일 제외)하며 9월부터는 주말 방문고객 중심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정식 오픈에 앞서 플레이원은 지난 5월 정식 오픈에 앞서 내부직원을 대상으로 한 1차 시범운영, 6월 방문고객을 대상으로 주말 2차 시범운영을 진행해 안전과 고객편의를 보완한 바 있다.  

 

 


시범운영에 참가한 경남 김도현(36세)씨는 “아들이 태권도를 너무 좋아해 태권도원을 방문했는데 플레이원이 운영되고 있어 더 좋았다”며 “아빠와 아들이 함께 즐길 수 있다는게 최고의 장점”이라고 말했다. 

 

 


또한 태권스테이로 태권도원을 방문한 서울 이진아(42세)씨는 “플레이원까지 운영되면서 하루로는 태권도원을 즐기기 너무 모자랄 지경이다. 무엇보다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고 즐거워하는 모습을 보니 멀리서 온 보람을 느낀다”고 했으며, 무주 지성태권도 김성수(34세)관장은 “태권도장에서 배운 동작을 응용할 수 있는 놀이시설이라 올 여름 도장수련생에게 필수코스가 될 것 같다”라며 플레이원 운영에 큰 만족감을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